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악플의 밤’ 김숙-김종민-설리에 콘돔 광고 제안한 신동엽 ‘웃음 폭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악플의 밤’ 신동엽이 김숙-김종민-설리에게 콘돔 CF 동반 촬영을 제안해 화제다.

9일 방송되는 JTBC2 ‘악플의 밤’에는 ‘스타 셰프 듀오’ 최현석-오세득이 출연해 칼을 쓰는 남자들답게 화끈하고 날 선 악플 낭송을 선보인다. 이와 함께 MC 신동엽이 ‘19금의 신’다운 면모로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고 전해져 그 배경에 관심이 집중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최현석-오세득은 화려한 광고 모델 이력으로 ‘악플의 밤’ MC 군단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았다. 최현석이 6년 동안 촬영한 광고가 무려 23개에 달하며 두 사람이 동반 출연한 CF도 다수라는 사실이 공개된 것.

이 가운데 최현석-오세득의 합동 CF 불똥이 별안간 신동엽을 향해 날아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종민을 필두로 김숙-설리가 마치 약속이라도 한 듯 신동엽에게 “우리 CF 꼭 같이 찍자”며 피의 동맹을 요구했기 때문. 이에 신동엽은 수줍은 미소와 함께 “나 조만간 콘돔 광고 찍는데 (같이 찍을래?)”라고 물어 현장을 웃음으로 초토화시켰다는 후문. 과연 신동엽으로부터 뜻밖의 콘돔 모델을 제안받은 김숙-김종민-설리가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주목되는 가운데 ‘악플의 밤’ 본 방송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한편, JTBC2 ‘악플의 밤’은 9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