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쇼미더머니’ 유자, 충격의 가사 실수 ‘스윙스 반응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쇼미더머니’ 유자의 무대가 화제다.

10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8’에서 유자가 기대 이하의 무대로 프로듀서들의 아쉬움을 샀다.

2차 예선에서 유자는 개성 넘치는 랩으로 ALL PASS를 받았지만 무대에서 가사를 외우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결국 탈락 심사에서 유자는 가사 실수를 저질렀다. 고개 숙인 유자를 보며 프로듀서들도 안타까워했다. 특히나 키드밀리는 “울 것 같아서 뭐라고 못하겠다”라고 말했다.

스윙스는 “유자에 대한 기대가 너무 컸다. 이 친구가 이 곡에는 안 어울리고 다른 무대에서 빛나려나, 이런 생각이 들더라”고 아쉬움을 표했다. 유자는 “안 울고 싶었는데 미안함과 화남과 속상함 그런 감정들을 느꼈다”라며 눈물을 글썽였다.

하지만 절반 탈락 심사에는 히든 룰이 있었다. 바로 크루 패스였다. 두 크루는 탈락자로 선정된 래퍼 중, 원하는 래퍼 단 한명에게 ‘크루 패스’를 사용해 부활시킬 수 있었다.

스윙스는 “잠재력이 보이는 유자를 크루패스로 부활시키겠다”며 유자를 부활시켰다. 이렇게 총 87명의 래퍼 중 34명이 탈락했지만 크루패스로 유자와 서동현이 부활하면서 총55명의 래퍼들이 다음 라운드로 진출하게 됐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