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쇼미더머니8’ 서동현 랩 본 크러쉬 “지금 계약하고 싶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쇼미더머니8’ 서동현이 유자와의 대결에서 승리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8’에서는 1대1크루 배틀이 시작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서동현은 유자와 함께 무대에 오르게 됐다.

이날 키드밀리는 “심사위원들도 아셔야 하는데 우리에겐 빅빅매치”라고 말하며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밀릭은 “서동현은 우리의 비밀 병기다”라고 말했고, 기리보이는 무대로 나가 서동현을 응원했다.

서동현의 랩을 들은 크러쉬는 자리에서 일어나 환호하며 무대를 즐겼다. 크러쉬는 “서동현 군 오토튠 걸고 한 거 아니냐”고 물었고, 서동현은 “여기 있다”며 자신의 목을 가리켜 웃음을 자아냈다.

크러쉬는 “완전 사랑에 빠졌다”며 “한국에 좋아하는 알앤비 가수가 있냐”고 물었다. 이에 서동현은 “박재범”이라고 말했고, 이를 들은 크러쉬는 “유자씨 너무 잘했다”고 말해 보는 이들을 웃게 했다. 하지만 결국 승리는 서동현의 몫이 됐다.

크러쉬는 서동현을 안아주며 “너무 잘한다. 지금 계약하고 싶다”며 “쇼미더머니를 떠나서 꼭 다시 한 번 보고 싶은 친구”라고 평가했다.

사진=Mnet ‘쇼미더머니8’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