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승현 햄버거 화제, 대구 팬사인회에 몰린 사람들 ‘감격한 가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승현 햄버거’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 화제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2’(이하 ‘살림남2’)에서는 김승현이 가족들과 함께 대구로 내려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승현이 모델로 활동 중인 햄버거 팬사인회를 위해 대구로 향했다.

이날 김승현 가족들은 지난 겨울 김포 순댓국집 게릴라 팬 미팅의 굴욕을 언급하면서 이번에도 팬들이 적게 오지는 않을까 노심초사했다.

그러나 대구 시내에 들어서자마자 김승현의 얼굴이 크게 박힌 홍보 차량을 발견하는가 하면, 행사장 안에는 김승현의 사인을 받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모여 있어 김승현의 가족들은 감격했다.

이를 본 김승현 아버지는 “너무 감격스럽고 고맙고 뿌듯하다”고 말했다. 김승현도 환하게 웃으며 자신을 찾아온 팬들을 반겼다. 이후 김승현은 팬들의 열렬한 환호를 받으며 행사장에 입장했고, 많은 사람의 호응 속에서 무사히 팬사인회를 마쳤다.

하지만 이날 팬들은 김승현의 사인만 받고 햄버거를 구매하지 않아 문제가 됐다. 이에 사장은 “햄버거 1000개를 준비했는데 100개 정도만 팔렸다”고 털어놨다. 이에 김승현의 가족은 미안해했다.

이에 김승현은 SNS를 통해 직접 홍보하겠다고 다짐했다. 뿐만 아니라 앞으로 팬사인회가 있을 때 미리 내려가 돕겠다고 약속했다. 아버지 역시 10개를 사비로 사겠다고 말했다.

사진=KBS2 ‘살림남2’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