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이유 측 ‘호텔 델루나’ 엔딩곡 “OST 발매 계획 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아이유가 ‘호텔 델루나’ 12회 엔딩곡에 대해 “OST 발매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18일 방송된 tvN ‘호텔 델루나’ 12회 엔딩에서는 장만월(이지은)과 구찬성(여진구)의 애틋한 키스와 포옹 장면이 방송됐다.

이와 함께 공개된 아이유의 엔딩곡 ‘해피엔딩’은 두려움을 깨닫게 된 만월의 감정선을 끌어올려 시청자들의 가슴을 명징하게 울렸다. 맑고 호소력 짙은 아이유의 음색이 돋보인다. 작곡은‘밤편지’, ‘이지금’ 등 히트곡을 함께 작업한 김제휘가, 작사는 아이유가 직접 맡았다.

신곡 ‘해피엔딩’은 아이유가 12회 대본을 보고 엔딩씬만을 위해 자발적으로 작업한 노래로, 향후 OST 발매 계획은 없다. 드라마만을 위한 감동을 전달하기 위해서다. 아이유는 촬영 시간을 쪼개 주인공 장만월의 시각에서 작사와 가창에 참여, ‘호텔델루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아이유 측은 “처음부터 OST 발매 계획 없이 만든 곡이다. ‘호텔 델루나’를 사랑해 주시는 많은 팬들에게 드리는 선물”이라며 “드라마는 물론 엔딩곡에도 많은 사랑을 보내주셔서 감사드린다”는 입장을 전했다.

‘해피엔딩’은 만월과 찬성이 사랑을 확인하는 동시에 이별을 예감한 장면에서 공개됐다. 극에서 감정선이 가장 극대화되는 장면을 위해 특별히 삽입돼 둘 만의 애틋함을 더했다.

tvN ‘호텔 델루나’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