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백종원 휴게소 영업 “‘맛남의 광장’, 오늘(19일) 황간휴게소 뜬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이번에는 휴게소 영업에 나섰다.

백종원은 SBS 추석특집 파일럿 예능 ‘맛남의 광장’을 통해 19일부터 본격적인 휴게소 영업에 들어간다.

백종원이 직접 영업하는 휴게소는 충북 영동군 황간휴게소 부산행 방면에 있다.

방송 출연진들은 19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오후 5시까지 ‘충북 영동군 황간면 회포길 102’에 위치한 휴게소에서 영동군의 특산물을 활용한 휴게소 음식을 판매할 예정이다.

백종원과 함께 가수 박재범, 배우 백진희, 방송인 양세형 네 사람이 휴게소를 방문한 손님들에게 직접 음식을 만들어 판매한다.

이번 휴게소 특집에서는 영동군의 지역 특산물을 최대한 이용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추석특집 ‘맛남의 광장’은 지역의 특산품이나 로컬푸드를 이용해 기존에 맛볼 수 없었던 신메뉴를 개발해 휴게소, 철도역, 공항 등 유동인구가 많은 만남의 장소에서 교통 이용객들에게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