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기안84 방송수입, 웹툰 수입의 1/1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웹툰 작가 기안84의 방송수입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19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연예인보다 핫한 스타 웹툰 작가에 대한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김가연은 기안84에 대해 “이제는 방송인이라고 할 수 있다. 혼자 사는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인기를 끌기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화장품과 커피 광고는 물론 최근에는 나문희 선생님과 양념게장 광고를 찍었다”고 덧붙였다.

레이디제인은 “기안84에게 또 다른 수식어가 붙었다. 바로 CEO다. 최근 사무실을 개업해 만화 작업 중이다”고 설명했다.

황영진 기자는 기안84의 방송 수입에 대해 “웹툰 수입의 1/10 정도라고 한다”고 밝히며 “웹툰 ‘패션왕’의 경우 무려 5억뷰를 달성했다”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슬리피는 “방송에서 보면 기안84가 충격적으로 소탈하다. 돈을 어디에 쓰는 거냐”고 물었다. 이에 김지현 기자는 “굉장히 짠돌이인데 어머니한테는 돈을 팍팍 쓴다더라. 제주도가 좋다고 하니 바로 집을 사드리고, 차가 망가졌다 하니 바로 사라고 했다”고 답했다.

사진=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