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영화 약장수, 김인권 표 약장수 ‘떳다방’ 취직 이야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8년 5월 재개봉했던 김인권·박철민·이주실 주연의 영화 ‘약장수’(제작사|(주)26컴퍼니·배급사|대명문화공장)가 화제다.

지난 2015년 개봉한 바 있는 조치언 감독의 영화 ‘약장수’는 대리운전, 일용직 등을 전전하는 신용불량자 일범(김인권 분)이 아픈 딸의 치료비를 위해 일명 ‘떳다방’에 취직해 겪는 이야기를 그린 휴먼 드라마다.

명품 연기파 배우 김인권, 박철민, 이주실 등이 함께해 더욱 빛을 발하는 영화 ‘약장수’는 단순히 ‘떳다방’의 안 좋은 일면만이 아닌, 자식조차도 잘 찾지 않는 노인들이 “세상 어떤 자식이 매일 엄마한테 노래 불러주고 재롱떨어줘?”라는 ‘떳다방’을 찾는 모습을 그리고 있으며, 이를 통해 가족을 다시금 생각하게 한다.

특히 영화 ‘약장수’는 소중하지만 평소에 곧잘 있는 부모님에 대한 고마움을 일깨워줄 값진 선물로 인기를 얻은 바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