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마이틴, 결국 해체 ‘송유빈+김국헌은 유닛 활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마이틴이 해체한다.

21일 마이틴 리더 은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날 부로 마이틴은 해체하고 각자의 갈 길을 가게 됐다. 유스(팬클럽)를 비롯한 주변의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과 기대를 받고, 리더로서 혼신의 힘을 다해 끌어왔던 마이틴이 끝을 맺게 되었다”고 알렸다.

은수는 “긴 공백기를 버티는 것이 힘들었지만 제 무대를 보러 와주고 또 멀리서라도 응원해주는 유스들이 있었기에 버텨낼 수 있었다. 이 모든 게 유스가 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만났던 게 엊그제 같은데 유스와 지난 1월 스케줄을 마지막으로 다시 만나지 못하고 끝을 맺게 되어 정말 많이 아쉽다”고 팬들에 미안함을 전했다.

그러면서도 “뮤직웍스에 들어와 많은 것을 배웠다. 데뷔라는 목표를 위해 노력했던 모든 값진 순간들이 기억난다”고 했다. 또 “태빈이 형, 천진이 형, 국헌, 준섭, 유빈, 한슬아, 함께 한 시간 너무 행복했어. 우리 좋은 기억만 갖고 어느 자리에 있든 서로 응원해주자”라며 멤버들에 인사했다.

은수는 “앞으로 더 열심히 살아갈 저에게도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린다. 끝이 아니라 시작이라는 것. 보잘 것없는 저를 응원해주고 사랑해준 모든 분들 고생 많으셨다”고 글을 마무리했다.

마이틴은 2017년 데뷔했으며 약 2년만에 해체를 공식 발표했다. Mnet ‘프로듀스X101’에 출연했던 송유빈과 김국헌은 유닛 활동을 이어간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