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유승준, 공유해 달라..충격 고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승준 심경고백이 전해졌다.

20일 가수 유승준(스티븐 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 스토리를 통해 여러 개의 영상과 글을 함께 게재했다. 병역기피 논란으로 17년간 한국 땅을 밟지 못한 유승준이 파기환송심을 앞두고 심경을 고백했다.

유승준은 “그냥 같이 공감하자고 올린 거 아니다. 퍼다가 날라 달라. 링크 걸고 지인분들께도 추천해주시라고 부탁드리는 것이다. 제가 제 입으로 하는 게 아니라서 감히 용기 내서 부탁드린다. 태어나서 처음이다”라며 네티즌들에게 자신의 심경을 호소했다.

그는 “변명하는 것 같아서 무슨 말만 하면 변명하는 것처럼 들려서 끔찍한 세월이었는데, 저를 위해 진실을 이야기해줘서 고맙다”라고 말했다.

이어 유승준은 “할 말 많은데 할 말을 많이 하지 않겠다. 나중에 진실은 밝혀지게 되어있고 진실이 밝혀지지 않는다고 해서 진실이 아닌 것은 아니니까”라며 “에너지와 시간을 너무 낭비하지 않는 제가 될 거고 그런 여러분이 되길 기대한다”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오는 9월 20일 유승준은 고등법원에서 열리는 사증발급거부처분 파기환송심을 앞둔 상태다. 지난 7월 11일 대법원 3부(주심 김재형 대법관)는 유승준이 로스앤젤레스 한국 총영사관을 상대로 낸 사증(비자)발급 거부처분 취소 소송 상고심에서 원심을 파기하고 고등법원 황송 판결을 내린 바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