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낚시광 김석진’의 예상 가능한 장기 휴가 (Feat. 민윤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방탄소년단 트위터 캡처
방탄소년단 진(27·본명 김석진)과 슈가(26·본명 민윤기)가 ‘장기 휴가’ 근황을 공개했다.

이들은 21일 밤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계정에 4장의 사진을 올렸다.

이 중 한 사진에서 진은 한 손에 낚싯대를 들고 다른 한 손에 든 낚아 올린 물고기를 흐뭇한 미소로 응시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는 낚싯배 등이 정박한 항구를 배경으로 슈가와 함께 찍은 모습이 담겨 두 멤버가 휴가를 함께 보내고 있음을 알렸다.

▲ 방탄소년단 트위터 캡처
2013년 데뷔 후 세계 정상의 아이돌 그룹에 오르기까지 쉼 없이 달려온 방탄소년단은 최근 장기 휴가를 보내고 있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장기 휴가 중에도 틈틈이 SNS를 통해 전 세계 ‘아미’(팬덤명)들과 소통하며 팬 사랑을 잊지 않고 있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2일 “방탄소년단이 데뷔 후 처음으로 공식 장기 휴가를 가질 예정”이라며 “이번 장기 휴가는 데뷔 이후 쉼 없이 달려온 방탄소년단이 뮤지션으로, 그리고 창작자로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기 위한 재충전의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빅히트 측은 팬들에게 “만약 예상치 못한 곳에서 방탄소년단과 마주치더라도 멤버들이 온전히 개인적인 시간을 즐길 수 있도록 팬 여러분의 배려 부탁드린다”는 당부도 곁들였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