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셀럽파이브, “청담동 숍 다녀왔다” 저세상 청순 콘셉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셀럽파이브(송은이, 신봉선, 김신영, 안영미)가 신곡 의상 콘셉트에 대해 설명했다.

22일 방송된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셀럽파이브, 레드벨벳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셀럽파이브는 청순한 신곡 콘셉트에 맞춰 레이스가 달린 하얀 원피스에 화관을 쓰고 왔다.

셀럽파이브는 “오늘 청담동 숍까지 다녀왔다”면서 “(편하게 온)레드벨벳을 보니 우리가 너무 과했다고 생각이 든다”라고 말했다. 한 청취자는 “흰옷을 입고 온 것이 숍이 아니라 병원에서 온 것 아니냐”고 문자를 보내 웃음을 자아냈다.

셀럽파이브는 “많은 분들이 저희 보고 ‘리마인드 웨딩 콘셉트냐’, ‘저세상 청순이냐. 저세상으로 데려갈 것 같다’라고 하신다”라며 셀프 디스를 했다.

이어 “우리도 여자 아이돌 같이 과즙상이다”라며 김신영은 두리안상, 신봉선은 라임상, 안영미는 바나나상, 송은이는 마른 대추상이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셀럽파이브는 지난 19일 발라드 ‘안 본 눈 삽니다’를 발표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