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상미, 지인들에게까지 결혼 숨긴 이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이상미가 결혼한다.

27일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원~히트다 히트!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허참, 조성환, 리치, 이상미, 정철규 등이 출연한다.

27일 소속사 더블브이엔터테인먼트는 “이상미가 오는 11월 말 연하의 회사원과 결혼한다”며 “식은 대구에서 가족, 친지분들을 모시고 소규모로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미는 이날 오후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도 자신의 결혼 소식을 깜짝 공개할 예정이다. 이상미는 첫 결혼 후 2년 만인 지난 2016년엔 이혼의 아픔을 겪기도 했지만, 상처를 극복하고 새 사랑을 만나게 됐다.

이상미는 지난 2005년 그룹 익스로 MBC 대학가요제에 출전해 대상을 탔으며, 이후 가수로 활동했다. 또한 ‘생생 정보통’, ‘영화보기 좋은 날’, ‘뉴스공장-더 룸’ 등에 출연하며 방송인으로도 활약하고 있다.

한편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오랜만에 방송에 모습을 보인 이상미가 깜짝 결혼 소식을 전해 현장을 놀라게 했다.

이상미는 ‘비디오스타’에서 최초 공개하기 위해 지인들에게까지 숨긴 소식이 있다고 전하며 현장에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이상미는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11월에 결혼할 계획”이라며 방송 최초로 결혼 소식을 전해 모든 출연진들의 축하를 받았다고.

마지막으로 이상미는 예비 신랑에게 “제가 할 수 있는 모든 건 전부 당신이 만들어 준거다. 고맙고 같이 잘 해보자”라며 사랑이 담긴 영상편지를 전해 스튜디오를 훈훈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