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타짜3’ 류승범 “영화 출연 이유? 박정민 편지에 감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류승범이 영화 ‘타짜3’에 출연한 계기를 밝혔다.

28일 오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는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 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 권오광 감독과 배우 박정민, 류승범, 최유화, 이광수, 임지연, 권해효가 참석했다.

이날 오랜만에 공식석상에 등장한 류승범은 “오랜만에 인사드려서 떨린다. 어떻게 포즈를 해야할지 모르겠다. 긴장이 많이 된다”고 말했다.

류승범은 영화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시나리오에 매력을 느꼈다”며 “시나리오와 함께 박정민의 편지를 받았다. 제 마음을 움직인 감동적인 편지였다. 박정민은 나에게 의지했다고 하지만, 이런 친구면 의지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을 건 한판에 올인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는 9월 11일 개봉.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