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해투4’ 유재석 “남희석 성공법칙, 무시했지만 성공” 고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해투4’ 유재석이 남희석의 조언을 듣지 않고도 성공했다고 고백한다.

오늘(2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어떻게 웃길 것인가’ 특집으로 꾸며져 연예계 대표 배꼽 사냥꾼 남희석, 남창희, 이진호, 이상훈, 이수지가 출연해 빵빵 터지는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그중 오랜 시간 개그계를 지켜온 남희석의 출연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남희석은 ‘개그계 마더 테레사’라는 별명까지 생성할 정도로 후배들에게는 아낌없이 베푸는 것으로 유명하다. 그런 남희석이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도 같은 소속사 후배 개그맨들을 살뜰히 챙기며 촬영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물들였다고 한다.

특히 남희석이 후배들을 위한 성공 법칙 세 가지를 공개했다고 전해져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이 수직 상승한다. 먼저 남희석은 성공에 앞서 좋은 차를 타야 한다고 강조했다. 좋은 차를 유지하기 위해 더욱 열심히 일에 몰두할 수 있다는 것이 그의 설명이었다.

다음으로 공개된 남희석의 성공 법칙 두 번째는 모자를 쓰지 않는 것이었다. 유재석은 남희석이 자신에게 모자를 쓰지 말라고 조언했던 과거를 회상했다. 성공한 사람들 중에서 모자를 쓰는 사람이 없다는 것이 이유였다. 이어 유재석이 “그 조언 이후에도 모자를 계속 썼음에도 나는 성공했다”고 덧붙여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다고.

이에 남희석의 조언을 따랐다가 오히려 더 힘들어졌다는 후배들의 의외의 증언이 이어지며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특히 조세호가 남희석의 조언으로 좋은 차를 저렴하게 구입했던 사연이 큰 웃음을 선사했다는 후문. 겨우 굴러 가기만 했던 고물 외제차로 인해 생긴 에피소드들이 화수분같이 쏟아졌다고. 과연 남희석의 조언으로 생겨난 에피소드들은 얼마나 큰 웃음을 선사할지 기대를 모은다.

남희석의 성공 비법과 유재석, 조세호의 반대의견은 오늘(2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해피투게더4’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