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충재 “문채원과 동문..인기 많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혼자산다’ 김충재가 문채원과 동문이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지난 30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혼자산다’에서는 기안84가 김충재를 위해 모델로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기안84는 김충재의 작업을 도와주기 위해 모델로 나섰다. 오랜 시간 몸을 움직일 수 없는 상황에 지루함을 느낀 기안84는 김충재에게 “너희 학교에 연예인 없냐”고 물었다.

이에 김충재는 “문채원 있다. 제 옆자리였다”고 밝혔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들은 박나래는 “문채원 씨도 미대였냐”고 물었고, 김충재는 “그렇다. 인기 되게 많았었다”고 덧붙였다.

사진=MBC ‘나혼자산다’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