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벤♥이욱 열애 인정 “임지연과는 지난해 결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욱(31) W재단 이사장과 가수 벤(28)이 열애 중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며 전 연인 임지연(29)에게도 관심이 쏠렸다.

벤 소속사 메이저나인 측은 2일 불거진 열애설에 “벤이 이욱 W재단 이사장과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인정했다. 두 사람은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앞서 이욱 W재단 이사장은 지난해 1월 배우 임지연(29)과 열애를 인정했으나, 그해 7월 결별을 알린 바 있다.

당시 임지연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측은 “임지연과 이욱이 결별한 것이 맞다. 결별 이유는 개인적인 일이라 밝히기 어렵다”고 밝혔다.

한편 이욱 이사장은 한양대학교 법학과 출신으로 재학 당시 ‘소통을 위한 젊은 재단’을 설립해 W재단으로 확장시켜 기후변화와 기후난민 긴급구호 활동 등을 하고 있다.

벤은 지난 2010년 그룹 베베 미뇽 멤버로 데뷔한 후 ‘열애 중’, ‘180도’, ‘헤어져줘서 고마워’ 등의 곡을 히트시켰다.

임지연은 2014년 영화 ‘인간중독’을 통해 데뷔했으며 영화 ‘간신’, ‘럭키’, 드라마 ‘상류사회’, ‘닥터스’, ‘불어라 미풍아’ 등에 출연하며 활발한 연기 활동을 이어왔다. 현재 MBC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에 출연 중이며, 영화 ‘타짜3’ 개봉을 앞두고 있다.

▲ ‘타짜3’ 임지연
뉴스1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