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자연스럽게’ 조병규, 전인화 위한 첫 요리 “마당쇠X마님 케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BN 소확행 힐링 예능 ‘자연스럽게’에서 ‘배달 음식 마니아’ 조병규가 드디어 요리사로 거듭난다.

7일 방송될 MBN ‘자연스럽게’에서는 마당쇠&마님의 케미를 자랑하며 ‘조화 커플’로 거듭난 구례댁 전인화와 동네 머슴 조병규가 계곡으로 피크닉을 떠난다.

이 피크닉에서의 요리를 위해 조병규는 땀을 뻘뻘 흘려 가며 휴대용 가스레인지 앞에서 애를 썼고, 전인화는 감동을 감추지 못했다.

조병규의 요리에 전인화는 “눈물나는 맛”이라며 “나 여기 와서 먹은 것 중에 제일 맛있다”고 극찬을 보냈다. 아름다운 현천마을의 풍광과 맛있는 식사에 행복 지수가 한껏 올라간 두 사람은 계곡 물에 발을 담그고 ‘알콩달콩’한 모습을 연출, 행복한 시간을 만끽했다.

‘막내 이웃’ 조병규는 서울에서는 배달 음식과 ‘백종원 소스’밖에 모르는 차가운 도시 남자였지만, 구례 현천마을 새 이웃으로 입주한 뒤에는 집주인 김향자 할머니에게 미역국을 끓여 올리고 대선배 전인화에게도 직접 요리를 대접하는 ‘반전 면모’를 보여주며 일 잘 하는 머슴으로 거듭나고 있다.

MBN ‘자연스럽게’는 전인화, 은지원, 김종민, 조병규가 구례 현천마을에 입주, 평화롭지만 놀라운 세컨드 라이프를 살아가는 소확행 힐링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토요일 밤 9시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