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한혜진 “나는 사랑의 호구” 이유 들어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이 자신을 ‘사랑의 호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4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 JTBC홀에서는 JTBC2 새 예능프로그램 ‘호구의 차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 참석한 한혜진은 자신을 호구라고 생각하냐는 질문에 “사랑의 호구”라고 답했다.

한혜진은 “평소 호구짓을 잘 하지 않는다”면서도 “기사 나오려고 이야기하는 게 아니라, 2회 녹화 때 ‘연애의 호구’가 주제”라고 이야기했다. 이에 멤버들의 놀림이 시작되자 “마음대로 (기사) 쓰시라”며 자포자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JTBC2 새 예능프로그램 ‘호구의 차트’는 매주 ‘호구’에 얽힌 다양한 주제를 차트로 풀어내 공감과 재미를 선사하고, MC들이 차트 속 순위를 예측하며 대결을 펼치는 신개념 추리 차트쇼다. 모델 한혜진, 가수 전진, 방송인 장성규, 모델 정혁, 뉴이스트 렌이 출연한다.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방송.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