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하자있는 인간들’ 오연서 이어 김슬기, 안재현과의 염문설 부인 “전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오연서에 이어 김슬기 측 역시 안재현과의 염문설을 부인했다.

김슬기의 소속사 눈컴퍼니 측은 4일 “안재현과의 염문설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 김슬기는 구혜선, 안재현 두 사람 일에 관련 없다”며 “현재 김슬기는 ‘하자있는 인간들’을 잘 촬영하고 있는 상태”라고 밝혔다.

이날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결별 관련 글을 업로드했다. 구혜선은 해당 글을 통해 안재현에게 책임이 있음을 이야기했다. 또 MBC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출연 여배우 중 한 명과 염문설이 있다는 주장을 펼쳐 논란이 불거졌다.

현재 안재현은 MBC에서 방영 예정인 드라마 ‘하자 있는 인간들’에 캐스팅돼 촬영을 하고 있다. 함께 출연하는 여배우가 오연서와 김슬기다. 먼저 오연서가 안재현과 염문설을 부인하면서 강경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고, 이어 김슬기도 부인하고 나선 것이다.

한편 김슬기는 지난 2011년 연극 ‘리턴 투 햄릿’으로 데뷔했다. 이어 귀여운 비주얼과 독보적 캐릭터로 많은 사랑을 받은 그는 ‘연애의 발견’, ‘오 나의 귀신님’, ‘퐁당퐁당 LOVE’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