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프듀X’ 김성현 “인투잇 2년간 휴대폰 요금만… 소속사 억대 위약금 요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성현. 엠넷 제공
엠넷 ‘프로듀스 X 101’에 참가했던 그룹 인투잇 멤버 김성현이 팀 탈퇴 발표를 둘러싼 입장을 밝혔다.

김성현은 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하는 인사지만 좋은 소식을 들고 오지 못해서 죄송하다”는 말로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올렸다.

인투잇 소속사 MMO엔터테인먼트가 공식입장을 통해 “김성현 군이 개인적인 사정으로 인투잇 활동을 종료하기로 했다”고 발표한 직후 올린 글이었다.

김성현은 “프듀X가 끝나고 인투잇으로 돌아갈 수 없는 상황이 됐다”며 “프듀를 나갈 당시엔 제가 잘되면 인투잇을 알릴 수 있고 제게도 좋은 기회라 생각해서 모든 최선을 다했지만 결과는 저의 생각대로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저희 아버지는 택시기사를 하고 계신다. 허리가 많이 안 좋으신데도 불구하고 생계를 위해 일을 나가서야 하는 아버지를 지켜보며 제가 지금 경제적인 소득이 없는 일을 하는 게 맞는 일인지 고민을 했다”고 설명했다.

김성현은 “저는 인투잇을 시작하기 전 계약을 하고, 계약금은 물론 지금까지 단 한번도 정산을 받은 적이 없다”고 강조했다. 또 “휴대폰 요금을 내준다는 명분으로 최근 1년 동안 한달에 5만원씩 받는 것 말고는 2년 동안 단 한번도 받은 돈이 없다”고 덧붙였다.

“1년 전 ‘쏘리 포 마이 잉글리시’ 활동을 마지막으로 국내 활동 및 음악방송 활동을 전혀 하지 못했다”는 김성현은 “답답한 마음에 회사에 다음 앨범 및 활동에 대한 소식을 물어봐도 예전 소년24 시기에 돈을 많이 써서 인투잇에게 앞으로 금전적 투자를 하기 어렵다는 부정적인 대답만 들었다”고 적었다. “회사는 최근에 멤버들 스케줄 전 헤어·염색 및 커트 비용마저도 개인 돈으로 지불하라고 했다”, “개인 팬미팅은 절대로 안 된다고 했다”는 등 설명도 덧붙였다.

“아버님의 디스크가 악화돼 그나마 하시던 택시일마저 그만두시게 됐다”는 김성현은 “회사에 이런 사정을 이야기하자 외약금으로 3억 5000만원이라는 돈을 요구했다. 며칠 전 아버님께 대표님은 위약금 1억 2000만원으로 CJ측과 조정하셨다고 하며 오늘 날짜로 인투잇 탈퇴를 공식적으로 발표하겠다고 했다”고 적었다.

김성현은 “소년24 라는 혹독한 서바이벌을 이겨내고 인투잇이란 팀으로 데뷔한 것이 오히려 저희에겐 독이 됐다는 생각이 든다”며 “좋은 소식으로 찾아 뵙고 싶었지만 이런 소식으로 찾아뵙게 돼서 죄송하다. 여러분께 늘 행복만 드리고 싶었고, 빛나는 성현이가 되고 싶었다”고 말했다.

김성현은 2016년 방송된 엠넷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소년24’에서 최종 4위에 올라 이듬해 인투잇으로 데뷔했다. 인투잇이 공백기를 가지던 중 지난 상반기 ‘프듀X’에 도전했지만 2차 순위발표식에서 아쉽게 탈락했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