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엑스원, ‘엠카’ 1위로 벌써 3관왕 “원잇 덕분에 하루하루 행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엑스원 공식 트위터 캡처
그룹 엑스원(한승우, 조승연, 김우석, 김요한, 이한결, 차준호, 손동표, 강민희, 이은상, 송형준, 남도현)이 사흘째 음악방송 1위를 휩쓴 소감을 전했다.

엑스원은 5일 공식 트위터에 “늘 엑스원에게 행복만 가득 안겨주는 우리 원잇(팬덤명)! 여러분 덕에 행복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어요! 정말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아울러 ‘엠카운트다운’ 1위 트로피를 든 모습 등 4장의 사진을 함께 올렸다.

앞서 엑스원은 이날 방송된 엠넷 ‘엠카운트다운’에서 데뷔곡 ‘플래시’로 1위 트로피를 차지했다. 함께 1위 후보에 오른 선미의 ‘날라리’를 꺾은 결과다. 이로써 엑스원은 지난 3일 ‘더쇼’, 4일 ‘쇼 챔피언’ 1위에 이어 사흘 연속 1위를 차지하며 3관왕을 기록했다.

▲ 엑스원 공식 트위터 캡처
이날 방송에서 엑스원은 ‘웃을 때 제일 예뻐’ 무대를 통해 풋풋한 소년미를 보여줬다. 이어 ‘플래시’로는 180도 다른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엠넷 ‘프로듀스 X 101’을 통해 데뷔의 꿈을 이룬 엑스원은 지난달 27일 데뷔 앨범 ‘비상: 퀀텀 리프’를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