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인간 구찌’ 이동욱, 가을 남자로 변신 ‘여심 저격 눈빛’ [화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9일 브랜드 구찌(Gucci)가 배우 이동욱과 함께한 화보를 ‘에스콰이어’ 10월호를 통해 공개했다.

‘에스콰이어’ 10월호의 커버를 장식한 배우 이동욱은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으로 구찌 2019 가을/겨울 컬렉션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이동욱은 이번 화보를 통해 멀티 컬러 프린트가 돋보이는 오버사이즈 셔츠와 체크 울 쇼츠, 멀티 컬러의 봄버 재킷과 푸시아-블루가 믹스된 울 브이넥 니트 등 디테일이 돋보이는 컬렉션 의상들을 멋지게 소화하며 눈길을 끌었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동욱은 현재 방영 중인 OCN 드라마틱 시네마 ‘타인은 지옥이다’의 서문조 캐릭터에 대해 “서문조는 단순히 살인을 즐기는 인물이기보단 내면에 잠재된 악마를 끌어내서 지옥에 빠뜨리고 싶어 하는 인물이다. 일말의 동정심도 느껴지지 않는, 어떤 당위성이 없는 캐릭터로 보이길 원했다”고 캐릭터에 대한 깊은 생각에 대해 밝히기도 했다.
특히, 구찌 2019 가을/겨울 컬렉션에서 새롭게 공개한 울트라페이스 스니커즈과 멘즈 러기지 백을 함께 매치하며 스타일링의 멋을 더했다.

한편, 이동욱의 인터뷰와 화보는 ‘에스콰이어’ 10월호와 ‘에스콰이어’ 웹사이트(esquirekorea.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 서울신문DB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