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양준혁 사진 폭로 계정, 들어가 보니..“잘 봐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 야구선수 양준혁이 ‘미투’ 논란에 휩싸이며 이러한 사실을 폭로한 인스타그램 계정이 삭제됐다.

18일 오전 인스타그램에서 익명의 네티즌은 양준혁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자는 사진과 함께 폭로글을 올렸다.

해당 네티즌은 “방송에서 보는 모습. 팬서비스하는 모습. 어수룩해 보이는 이미지의 이면, 숨겨진 저 사람의 본성”이라며 “첫 만남에 구강성교 강요부터”라고 적었다. 이어 “계속 업데이트해드릴게 잘 봐요”라며 추가 폭로도 예고했다. 그러면서 해시태그로 #양준혁 #양신 #양준혁라운지펍 등 양준혁과 관련된 단어를 적었다.

이로 인해 ‘양준혁’, ‘양준혁 사진’은 19일 오전까지 이틀 연속 국내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검색 상위권에 올랐다. 또 양준혁의 소속사 JH 스포엔터테인먼트 홈페이지에 접속자가 한꺼번에 몰려 한때 접속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기도 했다.

이에 대해 양준혁은 “이번 유포사항과 관련하여 변호사를 통하여 법적인 절차로 해결하려고 한다”며 “유명인이라는 이유로, 남자라는 이유로 공격받고 있다”고 결백을 주장하며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한편 양준혁의 ‘미투’를 폭로한 인스타그램 계정은 현재 삭제된 상태로, 진위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는 상황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