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섹션TV, ‘간미연♥’ 황바울 단독 인터뷰 “지금까지 이런 연예인은 없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늘(19일) 밤 방송되는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배우 왕지혜, 최희서, 김민준, 간미연 등 올 가을 결혼을 발표한 스타들에 대해 집중 보도된다.

특히 간미연과 3년 열애 끝에 오는 11월 9일 결혼을 발표한 뮤지컬 배우 황바울과의 단독 인터뷰가 공개될 예정이다. 황바울은 데뷔 후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리포터로 활약한 바 있으며 뮤지컬 ‘총각네 야채가게’, ‘사랑은 비를 타고’ 등에 출연했다.

황바울은 “두 사람 다 처음부터 결혼을 생각한 건 아니다. 서로를 더 깊이 알아가면서 (미연 씨가) 제 삶이 되었고, 자연스럽게 결혼을 해도 되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밝혔다. 이어 간미연의 어떤 점에 반했느냐라는 질문에 “굉장히 소탈하고 정직하다. 그런 모습이 인간적이고 사랑스럽게 보였다”면서 “지금까지 이런 연예인은 없었다라는 느낌을 받았다”고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간미연은 황바울에게 ‘여봉’, 황바울은 간미연에게 ‘애봉이’라는 귀여운 애칭을 사용한다고 전했다. 황바울은 “처음에는 미연 씨가 부끄러워했는데 지금은 저보다 (애칭을) 더 자주 사용한다”며 “저희 어머니는 미연이라는 이름을 줄이면 ‘면’이라 코튼(cotton)으로 부른다”고 웃음 지었다.

한편 아직 프러포즈를 하지 않았다고 전한 황바울은 “최악의 프러포즈가 되지 않기 위해 열심히 고민하고 있다”고 걱정스러운 마음을 내비쳐 웃음을 안겼다.

예비신랑 황바울과의 단독 인터뷰는 오늘 밤 11시 35분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