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쌉니다 천리마마트’ 강홍석, 동네 불량배 출신 “찰떡 싱크로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홍석이 tvN 새 금요드라마 ‘쌉니다 천리마마트’에서 진정한 ‘씬스틸’이 무엇인지 보여줬다.

강홍석이 어제(20일) 첫 방송된 tvN 불금 시리즈 ‘쌉니다 천리마마트(연출 백승룡, 극본 김솔지, 제작tvN)’에서 불같은 성격에 강렬한 외모를 가진 동네 불량배 출신 ‘오인배’로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어제 방송에서 인배(강홍석 분)는‘천리마마트’에서 판매한 생선을 먹고 두드러기가 났다며 화가 잔뜩 난 모습으로 등장했다. 워낙 장사가 안돼 생선을 들여오지 않은지 오래됐다는 점장 석구(이동휘 분)의 말에 당황했지만 “꽁치 통조림” 때문이라는 임기응변을 보여줬다. 사실 그곳에서는 신입 정직원을 뽑는 면접을 진행되고 있었던 터. 모든 상황을 지켜보고 있던 복동(이병철 분)은 인배에게 ‘커뮤니케이션 합격’이라는 통보를 내렸고, 인배는 금세 태도를 바꾸어 열심히 하겠다는 다짐을 보였다.

커뮤니케이션 능력을 인정받아 합격한 인배의 일자리는 바로 ‘고객만족센터’. 마트를 망하게 할 작정으로 파격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는 복동 덕에 인배는 곤룡포를 챙겨 입고 옥좌에서 고객을 맞이할 수 있었다. 불량이 가득한 마트에 화가 잔뜩 나 고객만족센터를 찾은 고객은 ‘직원이 왕’이라는 천리마마트의 슬로건과 강렬한 인배의 기세에 눌려 공손하게 불만 사항을 접수하기에 이르렀다.

이처럼 강홍석은 첫 등장부터 원작 웹툰 속 ‘오인배’를 방불케하는 싱크로율로 모두를 놀라게 했을 뿐만 아니라, 검증된 특유의 에너지와 연기력을 선보이며 극에 활기를 불어 넣었다. 더불어 어떤 배우와도 찰떡같은 케미를 보여주는 강홍석이 고객만족센터를 통해 일남(정민성 분)-민달(김호영 분)과 어떤 재미를 선사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강홍석이 완벽한 싱크로율을 보여주며 시선을 사로잡은 tvN 금요드라마 ‘쌉니다 천리마마트’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