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컬투쇼’ 김나희, “강하늘 무표정이 없더라..미소에 반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나희가 배우 강하늘을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24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유민상이 스페셜DJ로 출연한 가운데 최근 트로트 가수로 변신한 개그우먼 김나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의 청취자 퀴즈는 “‘큐피트 화살’로 활동하고 있는 개가수 김나희가 연기를 하게 된다면 큐피트 화살을 쏘고 싶은 배우는 누구?”라는 질문이었다.

김나희가 적은 답은 강하늘이었다. 김나희는 “저는 정말 순수하게 강하늘 씨 팬이다. 그 미소에 반했다”고 말했다. 이에 김태균은 “맞다. ‘컬투쇼’에 나온 적이 있는데 무표정이 없더라. 계속 웃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태균은 “언젠가 만날 날이 있겠죠?”라고 물었고 김나희는 “기다리고 있다. 아직 한 번도 만난 적이 없다”고 말하며 설렘을 표현했다.

이어 김나희는 “제가 강하늘 씨 팬이라고 사석에서는 얘기해도 공식적으로는 없던 것 같다”고 말하며 “만약 함께 작품에 출연할 수 있다면 지나가는 역으로라도 출연하고 싶다”며 팬심을 표현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