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라디오스타’ 하승진, 생후 한 달 사진 공개 “5.6kg 자연분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라디오스타’ 하승진이 남달랐던 어린 시절을 공개했다.

2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인체 탐험 거인의 세계’ 특집으로 하승진, 오윤아, 김수용, 아이린이 출연했다.

이날 하승진은 “태어날 때 5.6kg였다는데?”라는 질문에 인정하며 “맞다. 어머니가 깜짝 놀라셨다고 한다. 그런데 누나도 5.7kg였다. 더 재미있는 것은 둘 다 자연분만을 하셨다”라고 밝혔다.

이어 하승진은 “병원에서 출산 직전 배가 너무 크니까 쌍둥이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두 명을 받을 준비를 했는데 백일 된 듯한 길쭉한 아이가 나왔다더라. 키가 큰데 배 속에 오래 있었으니 다리가 안 펴지고 구부러졌다. 다리를 펴는 데 한 달이 걸렸다”고 일화를 전했다.

MC들은 준비한 하승진의 생후 한 달 사진을 공개했고, 출연진은 “백일 사진 아니냐”며 놀라워했다. 또 유치원 사진에서도 또래보다 월등히 큰 키로 놀라움을 안겼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