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축구♥’ 류준열 “손흥민과 자주 연락…서로 응원하는 사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늘(26일) 밤 방송되는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충무로의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배우 류준열의 생일 팬미팅 현장이 공개된다.

류준열은 팬들의 사랑에 대해 “저는 팬분들 생일에 찾아가지 못하는데, 오히려 제가 (팬미팅에) 초대받는 것 같다.”, “앞으로도 매년 있을 팬미팅도 기대해달라”고 전하며 겸손함을 드러냈다. 이어 팬들에게 받은 기억에 남는 선물로는 “아무래도 편지가 기억에 제일 남는다. 선물이 변변치 않아 죄송하다고 하시는데, 그럴 때마다 가슴이 찢어진다”며 “선물보다도 값진 팬분들의 마음을 기억하겠다“고 감사함을 드러냈다.

이날 류준열은 평소 절친으로 알려진 축구선수 손흥민과의 친분을 언급했다. 류준열은 ”요즘도 자주 연락한다. 축구라는 교집합이 있어서 서로 응원을 많이 해준다“면서 ”손흥민은 대한민국의 자랑“이라고 무한 애정을 드러내 훈훈함을 자아냈다.

또한 류준열은 최근 작품에서 브로맨스 케미가 좋았던 배우에 대해서도 언급하며 ”유해진 선배님한테 애정이 남달랐다. 서로 농담 코드도 잘 맞는다“고 밝혔다. 이에 리포터가 아재개그를 좋아하는지 묻자 류준열은 ”해진 선배님이 신세대인 것“이라고 전하며 주위를 웃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한편 ‘남친룩의 정석‘으로 불리는 류준열은 옷을 잘 입는 비결에 대해 ”꾸민 듯 안 꾸민 듯 입는다. 심플한 게 제일 좋다“며 자신만의 스타일링을 방법을 공개했다.

’훈훈한 가을 남자‘ 배우 류준열의 팬미팅 현장은 오늘 밤 11시 30분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