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배틀트립’ 청하-주결경, 여행 중 선녀 비주얼 ‘하늘에서 내려온 듯’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틀트립’에 출연한 청하-주결경이 눈을 번쩍 뜨이게 하는 선녀 비주얼로 시선을 강탈한다.

28일 방송 예정인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는 ‘요즘 애들이 떠나는 중국 여행지’를 주제로 차오루-김민규와 청하-주결경이 여행설계자로, 오마이걸 효정이 스페셜 MC로 출격한다. 두 팀은 각각 쿤밍과 광저우로 떠난 가운데, 금주 방송에서는 그룹 아이오아이 멤버였던 청하-주결경의 ‘청결한 광저우 투어’가 공개될 예정이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하늘에서 강림한 선녀 같은 청하-주결경의 아리따운 비주얼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하늘하늘한 중국 전통의상을 입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청초하게 단장한 청하-주결경의 자태가 황홀하다. 더욱이 두 사람의 얼굴에 꽃처럼 피어난 미소가 보는 이들까지 미소 짓게 한다. 특히 평소 독보적인 걸크러시 매력을 뿜어내던 청하에게서 뿜어져 나오는 반전 청순미가 시선을 떼지 못하게 만들고 있다.

이는 고색 짙은 광저우 소주촌(샤오저우춘)으로 향한 청하-주결경의 모습. 이때 주결경은 “22년간 살면서 해보고 싶었던 게 있다”며 청하를 의상 대여점으로 이끌었다. 이에 두 사람은 원래 자신의 옷인 것처럼 중국 전통의상을 완벽히 소화한 데 이어, 조신한 발걸음으로 소주촌을 거닐며 범접할 수 없는 여신미를 뿜어내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는 후문. 이에 뭇 남성들의 심장을 떨리게 만들 청하-주결경의 선녀 비주얼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주결경은 “제가 사진을 좀 잘 찍어요. 타고났어요”라며 포토 스킬에 대한 강렬한 자신감을 내비쳐 관심을 높였다. 동시에 청하-주결경은 광저우의 포토 스팟을 누비며 화보 촬영을 방불케 하는 모델 포스로 인생샷 남기기에 여념이 없었다는 전언이다. 이에 과연 어떤 인생샷들이 탄생했을 지, 두 눈을 즐겁게 할 청하-주결경의 ‘청결한 광저우 투어’에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원조 여행 설계 예능 프로그램 KBS 2TV ‘배틀트립’은 오늘(28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사진 = KBS 2TV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