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동국 제주도 집, 3층 독채 빌라+수영장까지 “대박이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축구선수 이동국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제주도에 마련한 집을 공개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이동국과 그의 아들 시안이 처음으로 단 둘이 제주도 배낭여행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동국은 시안을 특별한 곳으로 인도했다. 바로 이동국이 5남매와 부모님을 위해 마련한 3층짜리 빌라였다.

이동국은 제주도에 집을 마련한 이유로 “제주도에 오시면 편하게 쉬었다 가시라고, 부모님을 위해 야심차게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화려한 내부가 공개됐다. 1층은 거실과 부모님 방, 2층은 이동국과 아내, 또 쌍둥이 자매들을 위한 방이 준비돼 있었다.

특히 이 집에는 테라스와 야외 수영장까지 갖춰져 있어 눈길을 끌었다. 집을 구경하며 시안이는 “대박이네가 대박이네”라며 감탄했다.

이어 시안은 “내 방은 어딨냐?”고 물었고, 이동국은 “3층에 있다”라며 안내했다. 공개된 3층은 서재 공간이었다. 시안은 “책도 안 읽으면서”라고 폭로했고, 이동국은 “책을 읽을 공간이 없어서 못 본 거였어”라고 변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