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정아 해명 “임신 후 16kg 쪘다..사진 보고 성형설 돌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박정아가 성형설을 해명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뮤지컬 ‘여명의 눈동자’의 주역 배우 온주완, 박정아, 오창석, 마이클 리가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박정아는 “임신 중에 SNS에 올린 얼굴 사진을 보고 성형설이 돌았었다. 해명하고 싶다”고 말문을 열었다.

박정아는 “임신하고 16kg이 쪘었다. 많은 변화가 생겼었다. 사실 내 기사가 나면 댓글이 잘 달리지 않는데, 갑자기 셀카 사진에 천 몇개의 댓글이 달렸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면서 “아기를 낳으면 약도 조심히 먹어야 하고 모유수유도 해야 하고 신경쓸 게 많은데, 성형설이 나니까 이 시대의 정신 나간 어머니상을 만든 느낌이었다. 성형 안 했으니 오해하지 말아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딸 낳지 마” 아내 배 가른 남편…태아는 아들

인도에서 한 40대 남성이 아들을 낳을 것을 강요하다가 임신 4개월째인 아내의 배를 가르는 만행을 저질렀다.21일(현지시간) 로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