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조수향 박혁권 결별설, 소속사 “배우 사생활..확인 불가” [종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혁권(48), 조수향(28) 결별설이 보도된 가운데 양측이 “확인이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24일 박혁권 소속사 미스틱스토리 측은 이날 한 매체가 보도한 박혁권, 조수향의 결별설에 대해 “배우 개인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고 말했다.

조수향 소속사 눈컴퍼니 측 또한 “배우의 개인적인 일이라 확인이 어렵고, 이에 대해 입장을 밝히긴 어렵다”고 전했다.

앞서 두 사람은 지난 3월 열애설에 휩싸였다. 당시 박혁권과 조수향의 20살 나이차이가 많은 관심을 모았다. 당시 박혁권 측은 “배우의 사생활”이라며 열애설과 관련해 긍정도 부정도 하지 않는 입장을 전했다. 이후 두 사람은 열애설에 휩싸인지 약 9개월만에 결별설에 휩싸였다.

한편, 박혁권은 오는 2020년 1월15일 영화 ‘해치지 않아’, 조수향은 2월 영화 ‘정직한 후보’ 개봉을 각각 앞두고 있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흉기 휘둘렀는데 집행유예… 위협받은 사람은 징

동료 직원의 해고 문제로 말다툼을 하다 소주병으로 머리를 내리치고 흉기까지 휘두른 40대 남성이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받은 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