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별풍선 15억’ 박가린, 몽환적 관능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별풍선 15억의 레전드로 유명한 BJ 박가린이 뽀얀 속살을 드러냈다. 박가린은 최근 맥심 2월호에서 ‘아련한 추억 속 전 여친’이라는 컨셉트로 란제리 화보를 촬영했다.

‘전 여친’을 주제로 발간된 맥심 2020년 2월호에 화보 모델로 섭외된 박가린은 초창기 아프리카TV에 ‘댄스 방송’을 처음으로 도입하며 원조 댄스 여신으로 불리는 인물이다.

11년 차의 베테랑 방송인이기도 한 박가린은 이번 맥심 화보 촬영에서 아찔한 보디라인과 유연한 포즈, 프로 모델 못지 않은 능숙한 표정 연기를 선보였다. 특히 그녀의 큰 눈과 긴 목에 잘 어울리는 오버사이즈 니트 스웨터와 화이트 삭스의 매칭은 헤어진 첫사랑의 아련한 느낌을 극대화했다.

박가린은 맥심과의 인터뷰를 통해 “작년이 방송을 제일 열정적으로 열심히 했던 해였다. 수상으로 그 노력이 인정받은 것 같아 정말 기뻤다”라고 ‘2019 올해의 토크 BJ 상’ 수상 소감을 밝혔다.

사진=맥심 코리아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국 “男기자, 딸에게 돌진…차문에 끼어 피멍

조국, “언론은 강력한 ‘사회적 강자’”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7일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인터넷 SNS를 통해 그동안 언론의 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