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코로나19 확산에 마스크 기부한 김고은·김태균 [SSEN이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고은
사진=BH엔터테인먼트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가 전국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마스크를 기부하는 연예인들의 모습이 보이고 있다.

21일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는 “배우 김고은이 코로나19 예방 물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을 위해 1억 원(마스크 4만 장가량)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전달된 기부금은 굿네이버스 전국 사업장을 통해 면역력이 취약한 아동 및 노인 그리고 저소득 가정에 마스크를 전달하는 데 사용할 예정이다.

김고은은 “코로나19 국내 확산 방지와 추가 감염자가 생기지 않길 바라며 기부를 결정하게 됐다”며, “경제적인 이유로 마스크 구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김태균
사진=컬투엔터테인먼트
컬투 김태균 또한 (주)크레타와 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라 취약계층 아동을 대상으로 방역마스크 약 10,000장을 지원했다.

이번 기부는 서울시 홍보대사로 활동중인 김태균의 제안으로 성사됐다. 지난해 미세먼지 예방을 위한 마스크 50,000장에 이어 두 번째 선행이다.

김태균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피해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더 이상의 추가 감염자가 나지 않았으면 하는 작은마음에서 (주)크레타에 기부를 제안했고 이를 흔쾌히 수락해 기부가 성사돼 정말 기쁘다”며 “면역력이 상대적으로 약한 아동들이 위험에 노출되는 상황이 염려되는 마음에 기부를 제안하게 됐다. 작은 나눔이지만 도움이 돼 바이러스를 이겨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