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전소미 측 “외제차, 본인 소유 차량 아냐” 해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전소미
사진=유튜브 캡처
전소미 측이 화제가 된 외제차에 대해 전소미 소유가 아니라고 해명했다.

30일 소속사 더블랙레이블 측은 “(화제가 된 외제차는) 본인 소유의 차가 아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2화에서 이어질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28일 전소미 소속사 더블랙레이블 유튜브 채널에는 “‘I AM SOMI’ EP.01 TEARFUL GRADUATION | 소미의 눈물의 졸업식?”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에서 전소미는 고등학교 졸업식 이후 친구들과 소속사 직원들과 유쾌한 시간을 보내는 모습을 보였다.

화제가 된 것은 2화 예고편에 담긴 전소미의 모습이었다. 고가의 외제차에 탄 전소미가 “나 노란 차 업그레이드 했어요”라고 창문을 열고 환하게 웃으며 손을 흔드는 모습이 담긴 것.

해당 차량은 람보르기니의 SUV 모델인 람보르기니 우루스로 출시 가격이 2억5600만원으로 책정된 고급 외제차다. 올해로 성인이 된 전소미가 해당 차량을 타고 있자 많은 이들의 관심이 쏠렸다. 이에 소속사 측이 전소미 본인 소유 차량이 아님을 밝힌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전소미의 첫 단독 리얼리티 ‘I AM SOMI’는 매주 토요일 밤 10시 공개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