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윤주, ‘섹시함+청량함’ 남심 저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파워 인플루언서 윤주가 최근 자신의 SNS에 플라워 프린트의 란제리를 입고 한여름을 소환했다. 사진 속에서 윤주는 22인치 잘록한 허리가 돋보이는 완벽한 호리병 몸매에 살랑거리는 듯한 꽃무늬 속옷으로 섹시함은 물론 청량함도 함께 선사했다. 특히 윤주 특유의 고혹적인 표정과 포징이 더해져 더욱 고급스러움을 뽐냈다. 또한 토끼 컨셉의 의상을 입고 20살의 귀여움과 상큼함도 전했다.

패션과 뷰티를 전공한 윤주는 타인의 매력을 돋보이는 일에 힘쓰다 주변의 권유로 모델일을 하게 됐다. 화려하면서도 시크한 용모와 완벽한 S라인이 모델로 나서게 된 배경이었다.

노래와 춤을 배우기 위해 6년 동안 땀을 흘린 윤주는 모델은 물론 다양한 끼를 펼칠 수 있는 만능 엔터테이너로 활동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사진=윤주 SNS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