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힙합계 미담제조기” 로꼬, 장기기증 희망 등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로꼬. 사진=인스타그램
래퍼 로꼬의 장기기증 등록 소식이 전해져 화제다.

9일 로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장기기증 등록을 한 문서를 공개하면서 “저도 누군가를 살릴 수 있을까요”라는 글을 적었다.

공개된 사진에는 사후 각막 기증, 뇌사시 장기기증, 인체조직기증을 등록하는 신청란의 캡처본이 담겨 있었다.

지난 2월 입대해 의경으로 군복무 중인 로꼬는 입대 이후에도 기부와 선행을 하며 많은 이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이에 앞서 로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복지법인 월드비전에 3000만 원을 기부했으며, 지난해 4월 강원도 산불 피해를 위해 비공개 기부에 참여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혼했어” 아들 출산했는데…유부남 대반전

유부남이란 사실을 속이고 이성과 교제하다 들통나자 아내와 이혼한 것처럼 속이려고 공문서를 위조한 30대에게 실형이 내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