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싱어송라이터 A씨, 불법 촬영 혐의로 경찰 수사... “후회하고 있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싱어송라이터 A씨(42)가 불법 촬영 혐의 등으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7일 SBS funE의 보도에 따르면, 싱어송라이터 A씨는 올해 초까지 몰래카메라 장치를 이용해 성관계를 포함해 다수 여성들의 신체를 몰래 촬영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다.

지난달 피의자 조사를 받은 A씨는 자신의 혐의를 일부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SBS funE와의 인터뷰에서 혐의에 대해 “너무나 후회하고 있다”면서 “올 초 가정을 꾸리고 기부활동도 하며 반성하는 삶을 살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2004년 가요제 입상을 계기로 데뷔한 A씨는 싱어송라이터이자 가요 레이블 대표로 활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왜 안 죽지” 칫솔에 락스 뿌린 아내...몰카로

대구지법 형사12부(이규철 부장판사)는 아내의 소셜미디어(SNS) 내용을 몰래 본 혐의로 기소된 A(47)씨에게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