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예지 의원 “안내견 국회 출입 논란은 감사한 논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예지 의원.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송 캡처
김예지 의원이 안내견과 함께 국회에 입성한 소감을 밝혔다.

5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김예지 의원이 출연해 국회의원의 세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4.15 총선에서 국회의원이 된 김예지 의원은 헌정 사상 최초로 국회 본회의장에 안내견 입성으로 화제를 모았다.
▲ 김예지 의원.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2’ 방송 캡처
유재석은 “한동안 조이의 국회 출입 문제로 많은 이야기들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김예지 의원은 “감사한 논란 덕분에 안내견에 대해 많이 알려질 수 있었고, 안내견이 여러 기관, 단체 및 식품접객업소 모든 것에 출입이 가능하다는 것을 알릴 수 있는 좋은 논란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예지 의원은 “실제로 ‘안내견을 환영합니다’라는 픽토그램이 국회의사당 본회의장 앞문에 부착됐다”고 달라진 변화에 뿌듯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예지 의원은 안내견을 대할 때의 에티켓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그는 “하네스를 착용하고 같이 보행할 때는 부르거나 만지거나 먹을 것을 주면 안 된다. 사람을 너무 좋아해서 놀고 싶어진다. 안전상의 문제가 생길 수 있기 때문에 조심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입원 후 퇴원” 안성기, 뇌질환·어눌한 말투

“과로로 입원 후 최근 퇴원”배우 안성기(68)가 최근 과로로 입원 후 퇴원했다고 밝혔다. 뇌질환·어눌한 말투 증상이 있다는 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