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혜린, 미스맥심 8강 1위…귀여운 외모 G컵 볼륨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델 혜린이 압도적인 득표수를 기록하며 2020 미스맥심 콘테스트 8강 진출했다.

혜린은 귀여운 얼굴에 G컵의 반전 볼륨감을 겸비한 참가자다. ‘독보적인 신체 조건’이 될 것이라는 평을 받았음에도 완벽한 몸매를 선보이기 위해 콘테스트 기간 동안 극한의 다이어트를 했다고 전했다.

“2라운드 9kg, 3라운드 5kg, 현재까지 총 14kg을 감량했다”고 밝힌 혜린은 “출퇴근을 걸어서 했고, 홈트레이닝을 하며 몸매 라인을 가꿨다“며 식이조절도 꾸준히 했다고 밝혔다.


7일간 펼쳐졌던 8강 투표에서 혜린은 치열했던 순위 변동 속에서 유일하게 한순간도 빠짐없이 1위를 지켜냈다. 그녀는 8강 미션인 수영복 콘셉트에서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강조할 수 있는 X자 스트랩 비키니를 선보였다.

혜린은 한국에서는 맞는 사이즈의 비키니를 구할 수 없어 애를 먹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혜린은 14강은 꼴찌로 통과했지만 8강을 1위로 진출하며 막강한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