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BTS ‘다이너마이트’ 빌보드 핫100 1위 탈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주간 1계단 떨어졌다가 다시 정상에


▲ 28일(현지시간) 미국 NBC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 방송에 방탄소년단이 경복궁 근정전을 무대로 선보인 ‘아이돌’(IDOL) 무대가 공개됐다. 이번 방송은 ‘팰런쇼’가 특별 편성한 ‘BTS 주간’(BTS Week) 첫 회로, 다음달 2일까지 매일 다양한 무대와 스페셜 코너, 인터뷰 등을 선보인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빌보드 싱글 차트 ‘핫 100’ 1위로 다시 올라섰다.

빌보드는 28일(현지시간) 예고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 ‘다이너마이트’(Dynamite)의 복귀 소식을 알렸다. 앞서 ‘다이너마이트’는 발매 직후 2주 연속 ‘핫 100’ 1위를 차지한 뒤 2주간은 한 계단 하락한 2위를 기록했다. ‘핫 100’은 매주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노래 순위를 집계하는 차트다. 빌보드에 따르면 듀오 또는 그룹의 노래가 ‘핫 100’에서 통산 3주 이상 1위를 기록한 것은 2018년 9∼11월 7주간 정상을 차지한 마룬 5의 ‘걸스 라이크 유’(Girls Like You) 이후 거의 2년 만이다.

‘다이너마이트’는 18∼24일 집계에서 지난주 대비 미국 내 다운로드가 96%, 스트리밍은 11%, 라디오 방송 노출은 8% 증가했다. 모든 장르의 라디오 방송 횟수로 집계하는 ‘라디오 송스’에서는 지난주보다 다섯 계단 상승한 42위였다. 지난 18일 리믹스 버전 4종(베드룸, 미드나잇, 레트로, 슬로잼)이 추가 발매된 것에 힘입었다고 빌보드는 설명했다. 새 리믹스 4종은 이번 집계 기간 전체 판매량의 52%를 차지했다.

‘다이너마이트’가 5주째 최상위권을 유지하면서 방탄소년단은 미국 내 인기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이들은 ‘핫 100’ 1위 공개 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아미(팬덤) 여러분 덕분에 또 한번의 기적이 일어났다”며 “‘다이너마이트’에 꾸준한 사랑을 보내 주시는 전 세계 아미 여러분 정말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지예 기자 jiye@seoul.co.kr

2020-09-3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허경영, 심상정 앞섰다... 대선 다자대

허경영 국가혁명당 대선후보가 후보 다자대결 지지율 조사에서 심상정 정의당 후보를 앞서 4위를 기록했다는 여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