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볼륨감 No. 1’ 혜린, 폭발적 몸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 2라운드에서 탈락 고비를 넘기고 3라운드를 1위로 통과하면서 돌풍의 주역이 된 평범한 회사원 혜린이 맥심의 예능 시리즈 ‘미맥콘(미스맥심 콘테스트) 2020’에서 그간 마음고생 한 사연을 털어놨다.

혜린은 2라운드 독자 투표에서 표를 받지 못해 탈락 위기를 맞고 맥심라이브 생방송에서 대활약하며 ‘슈퍼패스’를 받아 3라운드에 진출했다.

이후 수영복 화보 미션에서 폭발적인 몸매로 3라운드를 1위로 통과했다.

귀여운 얼굴에 G컵이라는 남다른 볼륨감까지 겸비한 참가자 혜린은 평범한 회사원으로, “그동안 꿈꿔운 맥심의 모델이 되기 위해 2020 미스맥심 콘테스트에 참가했다”고.

이번 ‘란제리 화보’ 미션에선 더욱 강력한 한방을 준비해온 혜린은 볼륨감이 잘 살아나는 레드 란제리와 넥타이로 강렬한 화보를 완성했다. 대부분의 참가자들이 화이트 컬러를 선택한 반면에 레드 컬러를 선택한 그녀는 자신의 강점인 가슴을 과감하게 노출하며 촬영에 임했다.

사진제공=맥심코리아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