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수진, 논란 이후 3년 만에 올린 근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활동 복귀 계획은 없어”

배우 박수진이 3년여 만에 SNS를 재개했다.

10일 박수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사진을 게재했다. 별다른 멘트는 없이 “♡”만 적었다.

해당 사진에 박수진의 모습은 담기지 않았으나, 그가 3년 만에 올린 게시물로 큰 관심을 끌었다.

배우 전혜빈은 “오랜만이다”, 가수 리지는 “언니다”라는 댓글을 다는 등 연예계 동료들도 반가움을 드러냈다.
▲ 박수진 인스타그램 캡처
박수진은 2017년 11월 11일 게시물을 끝으로 SNS 활동을 중단한 바 있다. 당시 박수진은 2016년 10월 첫째 아들을 출산할 당시 서울 한 종합병원의 신생아 중환자실(NICU·니큐) 면회 및 모유수유 특혜 등을 누렸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이와 관련 청와대 국민 청원글이 100건이 넘게 올라올 정도로 대중의 공분이 있었다. 이에 박수진은 자필문을 통해 사과를 전하고 모든 활동을 중단한 채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박수진이 3년 만에 SNS를 통해 근황을 알리자 그의 복귀에도 관심이 쏠렸다. 그러나 박수진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이날 “박수진의 향후 활동 관련 정해진 바 없다”고 일축했다.

박수진은 2015년 배우 배용준과 결혼해 2016년 10월 아들, 2018년 4월 딸을 출산하고 현재 육아에 전념하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