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故 채동하 발인식 때 김진호 사진 사용...‘라디오스타’ 사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적재.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라디오스타’ 측이 가수 김진호가 과거 고(故) 채동하 발인식에 참석한 사진을 프로그램에 사용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11일 MBC ‘라디오스타’ 측은 “사진이 잘못 사용됐다는 사실을 인지하고 현재 빠르게 수정 작업을 했고 VOD 서비스에 반영 중”이라며 “의도치 않은 실수로 해당 사진을 사용했고 불편을 느꼈을 많은 분들에게 죄송하다”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가수 적재가 출연해 SG워너비 출신 김진호와의 에피소드에 대해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적재는 무대에서 노래를 하던 중 눈물을 흘렸고, 그런 상황에서 관중에 있던 김진호와 눈을 마주쳤다고 얘기했다.

이와 함께 화면에는 군중 속 저승사자 옷을 입은 김진호가 적재를 지켜보고 있는 CG가 사용됐다.

이후 해당 CG에서 사용된 김진호의 사진이 SG워너비의 전 멤버였던 채동하의 발인식에 참석했을 때 찍힌 사진이라는 것이 알려지며 부적절한 사진 사용에 대한 비판이 이어졌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왜 안 죽지” 칫솔에 락스 뿌린 아내...몰카로

대구지법 형사12부(이규철 부장판사)는 아내의 소셜미디어(SNS) 내용을 몰래 본 혐의로 기소된 A(47)씨에게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