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첫눈 오는날 셀카”…故 박지선과 약속 지킨 서강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서강준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서강준이 고(故) 박지선과의 약속을 잊지 않고 지켰다.

서강준은 첫눈이 내렸던 13일 자신의 SNS에 셀카와 고양이 사진을 업로드했다. 서강준은 “wait”이라는 한마디와 함께 ‘약속’을 뜻하는 이모티콘을 남겼다. 서강준이 SNS 활동을 한 것은 지난 10월 11일 이후 처음이다.

SNS 활동이 뜸한 그가 근황을 공개한 이유는 지난 10월 개최한 ‘틱톡 스테이지 커넥트 서강준-원 코지 나이트’의 진행자였던 박지선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한 것.

당시 박지선은 “첫 눈 오는 날 꼭 SNS에 셀카를 남겨서 업로드 해달라”고 요청을 했고, 서강준은 “첫눈 오는 날 꼭 셀카를 업로드 하겠다. 기억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박지선은 “강준씨가 약속을 잘 지킨다. 1년 전 한국 팬 미팅 때도 아이슬란드 가족이 사진 올려달라고 하니까 다음날 바로 올렸다. 나는 올렸나 안 올렸나 나중에 꼭 확인해본다”고 말한 바 있다. 그러나 박지선은 이를 확인하지 못하고 지난달 2일 세상을 떠났다.
▲ 서강준 박지선
틱톡 캡처
한편 서강준은 지난 4월 JTBC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 출연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