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BTS도 후보… 그래미 시상식 3월로 연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를 배경으로 ‘다이너마이트’ 안무를 추고 있는 영상의 한 장면.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미국 레코딩 아카데미가 5일(현지시간) 오는 31일 예정했던 제63회 그래미 시상식을 3월 14일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레코딩 아카데미와 시상식 중계사 CBS는 이날 “로스앤젤레스(LA)에서 의료서비스와 중환자실 수용 능력이 포화상태에 이르는 등 코로나19 상황이 악화하고, 지역 당국도 새 가이드라인을 내놓는 상황에서는 행사를 미루는 것이 맞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이번 시상식은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수상 후보에 이름을 올려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김지예 기자 jiye@seoul.co.kr

2021-01-07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수홍 친형 “노한 아버지, 망치들고 수홍이 찾

방송인 박수홍씨와 갈등을 벌이고 있는 친형 박진홍 메디아붐엔터테인먼트 대표가 자신의 횡령 의혹에 직접 반박하고 나섰다.“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