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금 ‘그알’이 중요한 게 아니다” 김새롬 실언 논란 사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방송인 김새롬 인스타그램
방송인 김새롬이 홈쇼핑 방송 중 ‘정인이 사건’을 다룬 SBS TV ‘그것이 알고 싶다’에 대해 실언한 것을 사과했다.

김새롬은 지난 23일 홈쇼핑에 출연해 당시 비슷한 시간대에 방송하는 ‘그것이 알고 싶다’를 언급했다가 부적절한 발언이었다는 비판을 받았다. 홈쇼핑 방송에서 김새롬은 “지금 ‘그것이 알고 싶다’ 끝났나요?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에요”라며 시청자들에게 상품 구매를 독려했다.

그날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국민적 공분을 일으킨 16개월 입양아 ‘정인이’ 사망사건 후속편을 방송 중이었다.

비난이 쏟아지자 김새롬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의 (‘그것이 알고 싶다’) 주제가 나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다”고 해명했다.

이어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나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다”며 “질타와 댓글을 새기며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다”고 사과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 휠체어 의지…안타까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가 복벽 이상운동증으로 1년째 투병 중인 근황이 알려졌다. 복벽 이상운동증은 통증을 동반하지 않는 복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