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12시간 공부 돌입”… ‘한의대 도전’ 김지원 전 아나운서 근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의대에 도전하는 김지원 전 KBS 아나운서가 “12시간 공부 체제”에 들어간다며 근황을 알렸다.

김 전 아나운서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2월 부터는 12시간 공부체제로 들어갑니다”라고 알렸다.

공개된 사진 속 김지원 아나운서는 캐주얼한 데님 패션에 거울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아나운서로 활동할 때보다 한층 더 편안해진 모습이 시선을 끌었다.

지난 15일 김지원 전 아나운서는 SNS를 통해 “저는 KBS 아나운서직을 내려놓고 한의대 도전이라는 새로운 걸음을 떼려 한다”고 밝혔다.

김 전 아나운서는 KBS 39기 아나운서로 입사, 2017년 ‘도전 골든벨’, 2018년 ‘KBS 뉴스9’ 주말 앵커를 맡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3억 가게 7000만원에 후려쳐… 자영업자 눈물로

코로나 불황에 폐업한 점포 헐값 매입 ‘갭투자’상가 자산 증대 31%… 근로소득자 못 따라잡아경기 부천시에서 72석 규모의 PC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