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한뼘 비키니’ 전혜빈, 맥스큐 10대 미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피트니스계의 슈퍼모델이라고 불리는 전혜빈이 헬스남성잡지 맥스큐가 선정하는 10대 미녀에 이름을 올렸다.

맥스큐는 지난해 한 해 동안 활동한 모델 중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모델들을 대상으로 10대 미녀를 선정, ‘10대 머슬퀸 포토카드’를 제작, 발표했다. 10대 미녀에는 전혜빈을 비롯해서 백성혜, 권예지, 이다운, 박은혜, 신다원, 이종은, 양승화, 최소현, 허고니 등이 선정됐다. 174cm의 큰 키와 연예인 뺨치는 용모를 자랑하는 전혜빈은 2018년 머슬마니아 비키니 부문에서 그랑프리를 수상하며 한국을 대표하는 비키니여신으로 자리매김했다.

명문사학인 홍익대학교에서 경영학을 전공한 전혜빈은 대기업에서 사회활동을 시작했지만 타고난 매력과 운동에 대한 큰 관심으로 피트니스로 진출하며 자신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전혜빈은 “맥스큐의 커버모델로 나서 ‘완판’을 기록했다. 이번에 10대 미녀로 선정돼 너무 기쁘다. 건강과 매력을 전파하는 헬스메신저가 되고 싶다”며 기쁨을 전했다.

이어 “복근운동이 운동 중 가장 핵심이다. 이다. 몸의 중심이기 때문에 복근이 완벽하면 다른 부분도 튼튼해진다. 하루 두 끼는 단백질 위주로, 한 끼는 먹고 싶은 것을 먹는 것이 좋다”며 자신만의 ‘꿀팁’을 전했다. 한편 2020년 한 해 동안 독자들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10대 ‘머슬퀸’은 포토카드로 제작, 맥스큐 2월호 특별부록으로 제공된다.

스포츠서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